남서울대 외국인유학생, 경찰에서 감사장 수여

외국인 범죄예방 교육 영상제작 참여 공로 인정

정선화 기자 | 기사입력 2020/07/08 [14:03]

남서울대 외국인유학생, 경찰에서 감사장 수여

외국인 범죄예방 교육 영상제작 참여 공로 인정

정선화 기자 | 입력 : 2020/07/08 [14:03]

▲ 남서울대 외국인유학생, 천안서북경찰서장으로부터 감사장 수상.(사진=남서울대학교) 


[정선화 기자] 남서울대학교(총장 윤승용) 외국인 유학생인 YANG RAN(양염/글로벌무역학과/중국), TRAN VAN SON(짠반선/전자공학과/베트남)은 천안서북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수여 받았다.

 

8일 남서울대에 따르면 두 학생은 경찰에서 제작하는 ‘외국인 범죄예방 교육’ 영상제작에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.

 

두 학생이 참여한 분야는 영상교육에 필요한 번역과 자막작업 등이다.

 

교육영상에는 외국인 유학생에게 필요한 코로나19 예방법, 출입국관리법, 폭력, 교통법규 등 한국생활에 필요한 법률상식 등을 담고 있다.

 

두 학생은 “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교육이 많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에서 온라인 범죄예방 영상자료가 한국에 체류하고 있는 많은 외국인들에게 활용되어 범죄예방에 기여할 수 있으면 좋겠다”며 “매우 기쁘고 보람되게 생각한다”고 말했다.

 

남서울대 윤태훈 교수(대외국제교류처장)는 “현재 남서울대에는 1200명이 넘는 외국인 유학생들과 많은 외국인 교수들이 체류하고 있다”며 “앞으로도 외국인들이 국내 실정법을 잘 준수할 수 있도록 교육이 필요하다”고 말했다.

 

그러면서 “향후 천안서북경찰서와 함께 더 많은 프로그램 통해 범죄예방에 많은 노력을 기울일 수 있도록 할 것”이라고 덧붙였다.

 

{박스기사타이틀}

+

{첨부파일}
{제목}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